로그인 | 회원가입

 
작성일 : 19-10-12 17:14
내가 고자라..니
 글쓴이 : 타네시스
  추천 : 2   무덤 : 2  
추천 : 2
무덤 : 2

헉! 이건 퍼가야 해!

 
곧회원될꺼임^^ 19-10-12 20:40 추천 : 0 무덤 : 0
 119.x.x.200 답변 삭제  
<h3>日, 대형 태풍 하기비스 접근에 '초긴장'…역대급 피해 우려</h3>

<p><p><img src ="https://t1.daumcdn.net/news/201910/12/newsis/20191012194407540bhdy.jpg">
<P><P>
초강력 태풍 `하기비스`가 12일 일본에 가깝게 접근하면서 열도 곳곳에서 폭우와 강풍으로 인한 피해가 잇따르고 있다.
일본 기상청은 이날 오후 3시30분 수도 도쿄(東京)도와 가나가와(神奈川)현, 사이타마(埼玉)현, 군마(群馬)현, 시즈오카(靜岡)현, 야마나시(山梨)현, 나가노(長野)현 등 7개 광역 지자체에 5단계 경보 중 가장 높은 `폭우 특별 경보`를 발령했다.
일본 기상청은 5단계의 경보 체계를 갖고 있는데, `특별 경보`는 가장 높은 수준에 해당한다.
`재해가 이미 발생하고 있을 가능성이 극히 높은 상황`에 발표하는데, 기상청은 특별 경보에 대해 "목숨을 지키기 위한 최선의 행동을 취해야 한다"고 설명하고 있다.
NHK는 "수십년 사이에 가장 위험한 폭우 상황"이라며 "최대급의 경계를 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하기비스의 영향으로 이미 이날 오후 3시까지 가나가와(神奈川)현 온천마을인 하코네마치(箱根町)에 700㎜, 시즈오카(靜岡)현 이즈(伊豆)시 이치야마(市山)에 600㎜의 물폭탄이 쏟아졌다.
두 곳 모두 역대 최고 수준의 강수량으로, 기상청은 `기록적인 폭우`라고 설명했다. 이즈시 이치야마의 경우 이런 강수량은 평년 10월 전체 강수량의 2배에 달하는 수준이다.
폭우가 계속되며 미에(三重)현, 군마현, 가나가와현, 시즈오카현, 사이타마현에 범람위험 수준을 넘는 하천이 속출하고 있다.
폭우는 13일(내일)에도 이어져 기상청은 13일 낮까지 24시간 동안 도카이(東海) 지방 600㎜, 호쿠리쿠(北陸) 지방 500㎜, 도호쿠(東北) 지방과 간토(關東) 주변 지역 400㎜, 이즈반도 300㎜ 등의 비가 더 내릴 것이라고 예보했다.
태풍 `하기비스`는 이날 밤 일본에 상륙할 것으로 예상되지만, 이미 낮 1시를 기준으로 일본 전역 5천 세대·13만8천 명에 대해 즉시 피난할 것을 지시하는 `피난지시`가 내려졌다.
피난 장소로 이동할 것을 권고하는 `피난권고`는 210만 세대·465만명을 대상으로 내려졌고, 456만세대·1천42만명에게는 고령자나 노약자에게 피난을 권고하는 `피난준비`가 발표됐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이날 지바(千葉)현 이치하라(市原)에서 돌풍으로 차량이 옆으로 넘어져 주택이 파손되며 1명이 숨졌다. 일본 총무성에 따르면 이번 태풍으로 인한 부상자는 11명으로 집계됐다.
같은 시에서는 소방서에 있던 소방차와 구급차 등 차량 3대의 앞 유리가 돌풍으로 인해 깨지는 일도 있었다.
일본 기상청에 따르면 하기비스는 이날 오후 3시45분 현재 시즈오카(靜岡)현 이즈(伊豆)반도 남부 시모다(下田)시 남남서쪽 130㎞에서 북북동쪽을 향해 시속 30㎞ 속도로 이동하고 있다.
중심 기압 945hPa, 중심 부근 풍속 초속 45m, 최대 순간풍속 초속 60m의 세력을 갖춰 기상청은 태풍 분류 중 2번째로 강도가 높은 `상당히 강한` 태풍으로 분류했다.
기상청은 하기비스가 이날 저녁 시즈오카현과 수도권 간토 지방 남부에 상륙한 뒤 혼슈(本州)를 종단하면서 북상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대형 태풍 제19호 하기비스가 강풍과 폭우를 동반한 채 12일 일본 중부 시즈오카((靜岡)현 이즈(伊豆) 반도에 상륙했다고 NHK가 보도했다.

일본 기상청에 따르면 하기비스는 이날 오후 7시께 이즈반도를 강타했다.

기상청은 즉각 도쿄도와 주변 6개 현에 태풍경보를 발령하고 주의를 당부했다.

이들 1도6현에는 기록적인 호우가 쏟아지고 있으며 기상청은 생명을 지킬 수 있는 행동을 취하고 통상 재해가 일어나지 않는다고 생각하는 장소에서도 최대한 경계를 하라고 촉구했다.

앞서 일본 당국은 도쿄와 지바, 가나가와 등 11개 도현의 주민 약 460만명에 피난 지시·권고를 내렸다.

NHK는 하기비스 내습으로 벌써 지바(千葉)현에서 1명이 목숨을 잃었고 군마(群馬)현과 시즈오카현에서 합쳐 4명이 실종됐으며 19개 도부현(都府縣)에서 최소한 51명이 부상했다고 전했다.

하기비스의 중심기압은 955헥토파스칼, 중심부근 최대풍속이 40m, 최대 순간풍속 60m이며 중심에서 남동쪽 330km 이내와 북서쪽 260km 이내에서는 풍속 25m 넘는 폭풍이 불고 있다고 방송은 밝혔다.
<a href="http://illumistate.creatorlink.net" target="_blank">탕정역 지웰시티몰</a> <a href="http://illumistate.creatorlink.net" target="_blank">탕정지웰시티푸르지오</a> <a href="http://ideant24th.creatorlink.net" target="_blank">강화 쌍용센트럴파크</a> <a href="http://yongin24th.creatorlink.net" target="_blank">가양역 데시앙플렉스</a> <a href="http://mirmeditower.creatorlink.net" target="_blank">동탄 실리콘앨리</a><a href="http://mirmeditower.creatorlink.net" target="_blank">동탄실리콘앨리모델하우스</a>  <a href="http://guuiparagon.creatorlink.net" target="_blank">힐스테이트 감삼</a> <a href="http://guuiparagon.creatorlink.net" target="_blank">감삼 힐스테이트</a> <a href="http://ysgreat.creatorlink.net" target="_blank">연신내역 트라리움</a> <a href="http://ysgreat.creatorlink.net" target="_blank">연신내역 양우내안애</a> <a href="http://ydplead1.creatorlink.net" target="_blank">영등포 리드원</a> <a href="http://ydplead1.creatorlink.net" target="_blank">영등포 리드원모델하우스</a> <a href="http://ktx.imweb.me" target="_blank">속초 ktx스테이</a> <a href="http://ktx.imweb.me" target="_blank">속초 ktx스테이모델하우스</a>
<a href="http://omokgyostation.creatorlink.net" target="_blank">오목교역 스카이하임</a> <a href="http://suseong24th.creatorlink.net" target="_blank">수성범어</a> <a href="http://wmlafiano.creatorlink.net" target="_blank">삼송 라피아노</a> <a href="http://wmlafiano.creatorlink.net" target="_blank">삼송 우미라피아노</a> <a href="http://wmlafiano.creatorlink.net" target="_blank">삼송라피아노모델하우스</a> <a href="http://sky24th.creatorlink.net" target="_blank">강서 크라운팰리스</a> <a href="http://dohankumhoeullim.creatorlink.net" target="_blank">광진 벨라듀</a> <a href="http://dohankumhoeullim.creatorlink.net" target="_blank">광진벨라듀모델하우스</a> <a href="http://jongnohalla.creatorlink.net" target="_blank">광진 벨라듀</a> <a href="http://jongnohalla.creatorlink.net" target="_blank">광진벨라듀모델하우스</a> <a href="http://songdocasares.creatorlink.net" target="_blank">송도 카사레스</a><a href="http://songdocasares.creatorlink.net" target="_blank">송도 카사레스 모델하우스</a> <a href="http://dongtanhyundaihmall.creatorlink.net" target="_blank">동탄 현대시티몰</a><a href="http://dongtanhyundaihmall.creatorlink.net" target="_blank">동탄 현대시티몰 모델하우스</a><a href="https://dongtan-hyundaihma.imweb.me" target="_blank">동탄 현대시티몰</a> <a href="https://dongtan-hyundaihma.imweb.me" target="_blank">동탄 현대시티몰모델하우스</a> <a href="http://central24th.creatorlink.net" target="_blank">보라매 센트럴</a> <a href="http://tower24th.creatorlink.net" target="_blank">지젤시그니티 서초</a> <a href="http://tower24th.creatorlink.net" target="_blank">지젤시그니티서초모델하우스</a> <a href="http://tower24th.creatorlink.net" target="_blank">서초 지젤시그니티</a> <a href="http://ghccantavil.creatorlink.net" target="_blank">광흥창역대원칸타빌</a> <a href="http://ghccantavil.creatorlink.net" target="_blank">광흥창역대원칸타빌모델하우스</a>
<P><P>
</p><p><img src="http://image.wowtv.co.kr/wowtv_news/20191012/B20191012170816427.jpg">
초강력 태풍 `하기비스`가 12일 일본에 가깝게 접근하면서 열도 곳곳에서 폭우와 강풍으로 인한 피해가 잇따르고 있다.
일본 기상청은 이날 오후 3시30분 수도 도쿄(東京)도와 가나가와(神奈川)현, 사이타마(埼玉)현, 군마(群馬)현, 시즈오카(靜岡)현, 야마나시(山梨)현, 나가노(長野)현 등 7개 광역 지자체에 5단계 경보 중 가장 높은 `폭우 특별 경보`를 발령했다.
일본 기상청은 5단계의 경보 체계를 갖고 있는데, `특별 경보`는 가장 높은 수준에 해당한다.
`재해가 이미 발생하고 있을 가능성이 극히 높은 상황`에 발표하는데, 기상청은 특별 경보에 대해 "목숨을 지키기 위한 최선의 행동을 취해야 한다"고 설명하고 있다.
NHK는 "수십년 사이에 가장 위험한 폭우 상황"이라며 "최대급의 경계를 해야 한다"고 당부했다.
하기비스의 영향으로 이미 이날 오후 3시까지 가나가와(神奈川)현 온천마을인 하코네마치(箱根町)에 700㎜, 시즈오카(靜岡)현 이즈(伊豆)시 이치야마(市山)에 600㎜의 물폭탄이 쏟아졌다.
두 곳 모두 역대 최고 수준의 강수량으로, 기상청은 `기록적인 폭우`라고 설명했다. 이즈시 이치야마의 경우 이런 강수량은 평년 10월 전체 강수량의 2배에 달하는 수준이다.
폭우가 계속되며 미에(三重)현, 군마현, 가나가와현, 시즈오카현, 사이타마현에 범람위험 수준을 넘는 하천이 속출하고 있다.
폭우는 13일(내일)에도 이어져 기상청은 13일 낮까지 24시간 동안 도카이(東海) 지방 600㎜, 호쿠리쿠(北陸) 지방 500㎜, 도호쿠(東北) 지방과 간토(關東) 주변 지역 400㎜, 이즈반도 300㎜ 등의 비가 더 내릴 것이라고 예보했다.
태풍 `하기비스`는 이날 밤 일본에 상륙할 것으로 예상되지만, 이미 낮 1시를 기준으로 일본 전역 5천 세대·13만8천 명에 대해 즉시 피난할 것을 지시하는 `피난지시`가 내려졌다.
피난 장소로 이동할 것을 권고하는 `피난권고`는 210만 세대·465만명을 대상으로 내려졌고, 456만세대·1천42만명에게는 고령자나 노약자에게 피난을 권고하는 `피난준비`가 발표됐다.
교도통신에 따르면 이날 지바(千葉)현 이치하라(市原)에서 돌풍으로 차량이 옆으로 넘어져 주택이 파손되며 1명이 숨졌다. 일본 총무성에 따르면 이번 태풍으로 인한 부상자는 11명으로 집계됐다.
같은 시에서는 소방서에 있던 소방차와 구급차 등 차량 3대의 앞 유리가 돌풍으로 인해 깨지는 일도 있었다.
일본 기상청에 따르면 하기비스는 이날 오후 3시45분 현재 시즈오카(靜岡)현 이즈(伊豆)반도 남부 시모다(下田)시 남남서쪽 130㎞에서 북북동쪽을 향해 시속 30㎞ 속도로 이동하고 있다.
중심 기압 945hPa, 중심 부근 풍속 초속 45m, 최대 순간풍속 초속 60m의 세력을 갖춰 기상청은 태풍 분류 중 2번째로 강도가 높은 `상당히 강한` 태풍으로 분류했다.
기상청은 하기비스가 이날 저녁 시즈오카현과 수도권 간토 지방 남부에 상륙한 뒤 혼슈(本州)를 종단하면서 북상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추천 무덤
[공지] 베스트 게시판 신설(추천시 베스트로 이동됩니다) 웃겨봐
926905 명탐정 코난으로 보는 생활속 기술의발전ㄷㄷ 건빵zz 22:40 0 0
926904 서양이들이 컬처쇼크받는 한국음식ㅋㅋ 21:48 0 0
926903 박명수아내의 폭로ㅋㅋ 두리뭉실몸 20:58 0 0
926902 하체 근력 좋은 여성 온라인은NO 20:50 0 0
926901 옛스승 라니에리와 재회한 캉테 Y 20:47 0 0
926900 iphon 10, 11,12,13.... 복도는우리땅 20:10 0 0
926899 태어나서 처음 가족이 생긴 13살 소년이 그동안 울지 않은 이유… 건빵zz 19:26 0 0
926898 보좌관2 기다림 진짜 재미있네 ㄴㄷㅍㅁ 18:33 0 0
926897 최수종 하희라 온도차ㅋㅋ 나만의삶 18:18 0 0
926896 김호영, 오늘(12일) '복면가왕' 녹화 불참 간지뇬 18:18 0 0
926895 딱밤 한대 맞고 사망 ºㅅº 18:05 1 0
926894 계약직 공무원 평생 하는방법!! 게임마냐 18:03 0 0
926893 oㅕ고생이 칠판에 그린 그림 몽실이 18:02 1 0
926892 고속도로 블박 레전 [1] 퓨아 18:01 2 0
926891 대룩지게차 [2] 장종원 18:01 2 0


   1    2    3    4    5    6    7    8    9    10    


최근 댓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