로그인 | 회원가입

 
작성일 : 17-01-10 00:01
[동영상][사회/시사] [단독] 청와대, 세월호 당일 'VIP 기록' 30년 봉인 시도
 글쓴이 : 착한너구리 (116.x.x.35)
  추천 : 29   무덤 : 0  
http://www.wkb.co.kr/bbs/board.php?bo_table=best&wr_id=94698


세월호 진상 조사가 제대로 이뤄지지 못한 건 특조위에 대한 집요한 비협조나 방해 때문만은 아니었습니다. 
앞에서 말씀드린대로 지금부터는 또다른 이유를 전해드리겠습니다.

청와대가 김기춘 전 청와대 비서실장을 중심으로 세월호 관련 기록들을 조직적으로 숨기려 했다는 단서를 
저희 취재진이 포착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세월호 참사 당일 정상적으로 보고 받고, 지시를 내렸다고 주장했습니다.

하지만 청와대 기록으로 남게 되는 당일 보고와 지시 내용의 원본과 사본을 지금까지 한번도 공개하지 않았습니다. 

이 때문에 시민단체가 나서 기록을 공개하라는 소송까지 벌이고 있습니다.
그런데 청와대가 참사 당일 기록물을 애초부터 비공개 처리하고 비밀문서로 지정하려던 단서가 포착됐습니다.

고 김영한 전 민정수석의 비망록에 나와 있는 2014년 7월 17일 김기춘 전 비서실장의 지시입니다

.세월호 참사와 관련해 대통령을 뜻하는 VIP를 거론합니다. 이어서 VIP 기록물을 비공개로 하기 위한 법률적 근거를 검토하라는 지시를 내립니다.

이 때는 아직 박 대통령의 '7시간 행적 의혹'에 대한 첫 언론 보도가 나오기도 전이었습니다.
청와대가 왜 서둘러 참사 당일 기록물을 비공개로 지정하려 했는지 의문이 제기되는 대목입니다.

아직도 공개되지 않는 세월호 기록물들이 대통령이 물러나면서 지정기록물로 넘길 경우 최대 30년간 박 대통령 말고는 아무도 볼 수가 없습니다.



추천 : 29
무덤 : 0

헉! 이건 퍼가야 해!

 
수달이봐 17-01-10 18:50 추천 : 0 무덤 : 0
 125.x.x.219  
인제 시민들이 나와서 목처쥬세요 뿌잉뿌잉 하네 잉 ?
 
 

번호 제   목 글쓴이 날짜 추천 무덤
[공지] 베스트 게시판 신설(추천시 베스트로 이동됩니다) 웃겨봐
65950 검거 결정적 시민 공 가로 챈 경찰 똥꼬 16:05 3 0
65949 안철수 이 미친 새끼! 타네시스 13:44 3 0
65948 [유머] 서양에서 더 사랑받는 한국의 전통놀이. jerno 13:52 2 0
65947 러브젤, 콘돔이 여자 질에 미치는 영향 '충격' 간지뇬 15:28 2 0
65946 [기타] 인간이 동물의 입장이 된다면? 엔젤대빵 15:10 2 0
65945 베틀넷... 소심나라꼰쥬 15:00 3 0
65944 [사회] “도지사님, 면담하고 싶어요” 안희정을 움직인… HaHaHe 15:11 3 0
65943 천조국 월마트 진상들 똥꼬 07:25 2 0
65942 귀귀가 본 투표의 중요성 채홍기 11:24 2 0
65941 [감동] 영웅 하늘비짱 12:10 3 0
65940 음식사진과 다르면 클레임 넣는 남자. 짱구짱구321 08:40 2 0
65939 딸내미 숙제준비 타네시스 11:11 2 0
65938 지잡대 특징 별명쌉싸리 08:25 2 0
65937 일본의 한 시골 동네 쁘롱샷 06:55 2 0
65936 [사회] 문재수를 만난 문재인 후보 나막신께 04-27 3 0


   1    2    3    4    5    6    7    8    9    10    


최근 댓글